Life story

죽전 고향 손 칼국수, 칼국수 대박 맛집

JWonder 2021. 2. 13. 22:01
반응형

겨울이 되니 자꾸 칼칼한게 땡기고
그중에서도 칼국수가 자꾸 땡깁니다.

사실 해물 칼국수 보다는 칼칼하게 끓여내는 칼국수를 좋아하는데
수지 근처에는 그런 칼국수가 없고
죽전 1동에 있는 고향 손 칼국수집을 애용합니다

이번에도 후딱 가서 칼국수와 수제비를 먹고 왔습니다

가게는 상당히 작습니다.
죽전 1동 우체국 맞은편이며 점심시간만 되면
기본으로 웨이팅을 해야하는 맛집입니다

이렇게 가게 안은 작구요
11시 40분쯤임에도 불구하고 만석입니다.

 

진하게 우린 육수란 말이 실감이 납니다.
특이한 점은 선불결제를 해야한다는 것입니다.

 

가격 대박 아닙니까
칼국수가 5,500원입니다.
가격이 낮다고 퀄리티까지 낮진 않습니다.
서울에서 먹는 9~10,000원짜리 칼국수와 비교해도
더 맛있습니다!!

밑반찬으로는 이렇게 겉절이가 나오고
청양고추절임과 필요하면 매운다데기를 요청할 수 있습니다.
칼국수를 시켜서 그냥 먹다가 반정도 먹었을때
다데기를 넣으면 또 새로운 맛을 느낄 수 있습니다

 

 

드디어!! 칼국수가 나왔습니다.
뽀얀 국물에 통통한 면발, 그리고 청경채 등이 들어있네요!

국물은 뽀얗게 보이지만 진짜 진합니다!
먹어보면 바로 아실거에요!!

딱 한상차람입니다 ㅎㅎㅎ
보니까 또 먹고싶어지네요!

이렇게 뽀얀 칼국수를 
젓가락으로 휘휘 저어서 먹으면 됩니다!

 

 

통통한 면발 보이시나요
보통 칼국수집을 가면 면발이 너무 끓여서
입안에 넣자마자 흩어져버리는데 이 집의 면발은
진짜 끝까지 쫄깃쫄깃합니다. 식감도 좋아요!!

죽전 칼국수 맛집을 찾으신다면 바로 여기 고향 손 칼국스를
거침없이 추천합니다!!

후회 안하실거에요!
다만 주차 공간이 따로 없어서 차 가져가심 주차를 앞 길 공영주차장에 하는게 좋습니다!!

 

 

 

반응형